남이 차려주는 밥이 가장 맛있는 법 '약산골 한정식' | 안성맛집

안성의 특산품은 포도도 있지만, 한우, 인삼, 쌀 등도 있습니다. 안성시는 약산골과 함께 특산품을 이용한 '홍삼한우탕'을 공동으로 개발했는데, 그 맛을 보러 찾아간 한정식집입니다. 약산골은 퓨전 한정식과 한우를 이용한 불고기로 유명한 곳인던데, 저는 일단 홍삼한우탕이 너무 궁금하네요. 이날 포도 따기 체험하고, 석남사도 오르느라 힘들었는데, 어째 피로가 풀리려나 몰라요. 음시기 됨됨이가 어떤지 내려가 볼까요~


입구부터 범상치 않은 한정식 냄새가 솔솔 나네요.







2시가 넘어갔더니만 방에 사람들이 조금 있고 밖은 손님이 몇 테이블 없네요.






홍삼한우탕을 먹으려고 보니, 옆 특선정식에도 작은 걸로 나온다고 적혀 있네요. 잠시 고민 하다가 특선정식으로 결정! 가격은 1인분에 15,000원입니다.







전채요리 시작은 타락죽과 나박물김치로 시작합니다. 미적한 죽과 새콤한 물김치가 참 잘 어울리네요.







그리고 피클과 양상추 샐러드, 그리고 닭고기 냉채가 나옵니다. 전채요리가 살짝 새콤하고 아주 조금 달큼한데 입맛 돋우는데 성공이네요.







그리고 본 식사는 묵무침, 잡채, 감자전, 해물찜으로 이어지고, (클릭하면 큰 그림이 나옵니다.)







한우 불고기와 오징어튀김으로 차근차근 이어집니다. 아직 밥이 나오기 전이라 전체적으로 그냥 먹으도 짜거나 달지 않도록 간 조절을 적절하게 잘했네요.







그리고 마지막으로 여덟 가지 반찬과 더불어 홍삼 한우탕에 돌솥밥이 나오며 한상이 완성됩니다. 전체적으로 음식의 간은 세지 않고 삼삼해서 골고루 먹게 되고, 육해공 재료들도 적절히 조화롭고, 따뜻한 음식과 차가운 음식, 그리고 매운 음식과 담백한 음식의 강약 조절 등 반찬 구성도 좋습니다.







개인적으론 돌솥의 밥이 참 맛있었어요.







홍삼한우탕엔 진짜 홍삼이 들어 있나 찾아보니, 쪼매난 걸로 하나 들어있긴 하네요. ㅎㅎㅎㅎ 국물이 맑아도 진국입니다.







건강하고 정갈한 한정식 한상으로 여행의 피로가 팍 풀리는 느낌입니다. 가격이 저렴한 식당이 아니라 적극 추천해드리지는 못 하겠습니다만, 가끔 남이 차려준 밥상을 받으려면 이정도는 받아야하지 않겠습니까? ㅎㅎㅎㅎ 아무튼, 돌솥밥과 홍삼한우탕이 맛있었어요~




<찾아가는길>



언젠간날고말거야

언젠간날고말거야™의 여행블로그. 국내여행기, 해외여행기, 영화리뷰 등을 다룹니다.

    이미지 맵

    국내여행/수도권 다른 글

    댓글 4

      • 오색 만찬이 한상가득 펼쳐져있는 한정식집이네요~ 괜찮은 가격에 든든한 한끼 식사 할 수 있는 곳처럼 느껴지는걸요? 소담스럽게 느껴지는 감자전은 먹기 아까울정도로 귀여운 느낌도 드네요=) 한정식의 밑반찬은 언제 어느 때나 입맛을 돋우는 최고의 전채요리죠. 안성여행을 떠나시는 분들에게 도움이 될 맛집 정보라는 생각이 듭니다. 소개 감사드리며 오늘도 풍성한 하루 보내세요~

      • 반찬이라 크진 않아도, 감자전 고소하니 맛있지요 ^^*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