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 대관령 황태촌, 황태요리 먹고갑세~

대관령 황태덕장을 구경하고 내려오니 황태요리를 먹고 가야겠다는 의지가 불타오르네요. 강원도 평창군 대관령면 황태덕장마을 주변 맛집 '대관령 황태촌'에서 해장국이랑 구이 한 그릇 먹고 갑니다. 황태덕장 포스팅이 궁금하신분은  클릭 -> 대관령 황태덕장 마을, 코다리, 황태가 이렇게 만들어지는구나!

 

 
 
 

 

 

우리가 주문한 음식은 황태국(\7,000)과 황구이정식(\12,000) 되겠습니다.
눈밭을 뒹굴로 얼마나 허기가 졌던지 밑반찬이 나오자마자 달려드는 마눌을 제지하고 사진한방~!!

눈으로 광선 쏘고 있는 중~!!
  
 
 
 
 

 

반찬은 화려하지는 않지만 강원도 스러운 나물과 김치, 특히 황태식혜가 눈에 띈다.
식혜는 조금있다 다시 큰 사진으로 보겠습니다.
 

 


 

 
 
 
나물류는 잘 안먹는 나지만 여기선 제법 많이 먹었더 기억이난다. 부드럽고 다 맛있었다.
 

 


 
  


이건 황태식혜인데요, 황태랑 찹쌀을 넣고 삭힌 식혜네요.

식혜는 마시는 식혜만 알았었는데 이렇게 삭힌 밥알을 식혜라고 하나보다.

황태식혜도 새콤달콤하니 맛이 상당히 독특하니 맛있다.

 

 

 

 


내가 싸그리 먹어치운 두부구이~!!!  나는 콩으로 만든 음식은 뭐든 좋드라.

 
 
 

 


먼저 나온 황태국. 일명 황태해장국이라고 부른다.

매일밤 막걸리와 소주로 단련시킨 나의 몸뚱아리는 이 황태국 한 그릇에 노골노골 녹아내렸다.
 

 

 


  


싱겁지도 짜지도 않고 간간한 맛이 일품이다. 뜨끈하니 정말 좋았다.

스키장에서 타라는 스키는 안타고 술만 퍼댄 영혼들에게 강력 추천드린다.

 
 
 
  


황태구이정식에 나오는 황태구이~!!!

역시 황태는 직접 생산하는 곳에서 먹어야한다니깐. 부들부들 양념도 잘 베었다.
 
 
 
 
  


수많은 반찬과 간이 딱 맞은 황태구이~!! 요고 완전 추천드리는 메뉴다.
주변에 여기 말고도 황태구이집이 몇 곳이 더 있던데 모두 맛있다고 합니다.

주변에 대관령 삼양목장도 있고, 황태덕장마을도 있고, 스키장, 눈썰매장 등 둘러볼 곳이 참 많네요.

대관령쪽으로 지나가신다면, 황태요리는 꼭 드셔보시길 추천드립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언젠간날고말거야

언젠간날고말거야™의 여행블로그. 국내여행기, 해외여행기, 영화리뷰 등을 다룹니다.

    이미지 맵

    국내여행/강원도 다른 글

    댓글 2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