먹선수를 위한 속 풀리는 전국 해장국 맛집 다섯 곳 | 내맘대로 BEST 5

대한민국 구석구석, 전국 방방곡곡, 지난 10여 년 간 정말 많은 곳을 여행했습니다. '10여 년'이라고 말하는 이유는 사진을 남기기 시작한 게 그때부터이기 때문입니다. 많은 곳을 여행하면서 지역에서 이름난 음식들을 정말 많이 먹어 봤는데요. 오늘은 그 중에서 '해장국'이 맛있는 다섯 곳을 소개해드릴게요. 곰탕, 설렁탕, 돼지국밥, 선지국밥, 순대국밥 등등 뚝배기로 나오는 음식사진은 셀 수도 없이 많지만, 그 중에서 개인적으로 정말 맛있었던 '해장국'만 간추려 봤습니다. 밤만 되면 달리는 선수들은 쌍수 들고 반기실 거에요.


1. 콩나물해장국



날씨가 쌀쌀한 겨울에는 속이 두 배로 더 쓰린 것 같습니다. 이럴 때 제일 먼저 생각나는 음식은 해장국이죠. 콩나물해장국은 맛의 고장이라 부르는 전주의 대표적인 음식입니다. 전주 남부시장 근처에는 콩나물해장국 파는 곳이 많이 있는데요. 현대옥이나 왱이집 등 유명한 곳은 대부분 다 먹어 봤습니다만, 일관되게 다 맛있었어요. 그 중에서 제가 선택한 곳은 1971년부터 46년간 콩나물해장국 하나만 팔아온 '삼번집'입니다.







수란은 따로 먹기도 넣어 먹기도 하는데, 개인적으론 부어 먹는 게 좋더라고요. 뚝배기에는 밥이 미리 들어 있는데요. 토렴이란 과정을 거쳐 밥알에 국물이 잘 배어 있습니다. 독특한 것은 해장국 안에 오징어가 들어 있어요. 덕분에 고기보다 훨씬 국물 맛이 깔끔하고 개운한 게 특징입니다. 수란을 국물에 탁~ 풀어 넣고 휘휘 저어 먹으면 고소하고 부드럽고 시원칼칼한 맛이 일품입니다. (사진-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남부시장 內 삼번집)






2. 김굴해장국



수많은 곳을 다녀 봤지만 '김굴해장국'이란 음식은 충남 서천에서 처음 먹어 봤습니다. 첫 인상은 매생이국 같기도 하고, 미역국 같기도 한데, 속에는 이름 그대로 김과 굴이 들어 있는 음식입니다. 전날 과음을 하는 바람에 아침부터 입이 까끌까끌하고 아무 것도 먹고 싶단 생각이 안들었는데, 김굴해장국 한 숟가락만 뜨면 생각이 달라집니다. 맨날 달리는 선수들을 위한 진정한 잇아이템!






이 음식은 김과 굴, 그리고 콩나물을 넣고 맑게 끓인 해장국인데 맛이 어찌나 시원하고 칼칼한지 모릅니다. 과음해서 아침을 먹고 싶지 않은 상태까지 가셨다면, 밥 한공기 탁 말아 다 드실 수 있는, 그대의 위장을 보호할 최고의 해장국입니다. (사진-충청남도 서천군 서면 도둔리 바닷가횟집)






3. 양평해장국



우리나라에서 '양평해장국'의 원조는 '양평신내서울해장국'입니다. 이 식당은 경기도 양평의 한가로운 개군면 국도변에 있는데요. 전국 어디나 있는 양평해장국에는 소고기, 콩나물, 돼지뼈 등 다양한 메뉴로 파생되었지만, 애초에 처음 시작된 양평신내서울해장국에서는 한우의 살과 내장만으로만 만들고 있습니다. 살코기는 수육으로 팔고 해장국에는 내장이 주로 들어가 있네요.






해장국 안에는 밥을 말아먹을 수 없을 정도로 내용물이 많습니다. 천엽, 선지, 콩나물, 시래기, 파 등이 들어 있는데, 고기 좋아하는 사람은 밥을 안 먹고 해장국 뚝배기만으로도 배가 부르겠더라고요. 보통 돼지보다 소가 잡내가 더 많이 나는데, 이곳은 소고기 잡내는 전혀없고 국물은 맑고 깔끔하지만 맛은 진합니다. 그리고 매운 맛은 고추기름으로 냈는데 감칠맛이 착착 감깁니다. (사진-경기도 양평군 개군면 양평신내서울해장국)






4. 선지해장국(소머리해장국)



수원 인계동의 뒷골목에 있지만 40년 넘게 사랑받는 해장국집이 있습니다. 큼직한 뚝배기에는 한우 머리고기가 가득하고 따로 선지를 담아 주는데, 이곳은 고기, 국물, 선지 등 공깃밥 빼고 무한리필을 해줍니다. 국물은 한우 머릿고기와 갈빗살로 내서 구수하고 윤기 좔좔 흐르는게 든든한 해장국 답죠? 우거지도 잘 삶아서 식감을 느낄 새도 없이 목구멍으로 후후룩 잘도 넘어 갑니다.







국물에는 콜라겐 성분도 적당히 들어 있어 약간 쩍쩍거리는 식감인데요. 부드러운 고깃살도 많이 들어 있고, 구수하고 신선한 선지까지 있어 맛으로 보나 내용물로 보나 양으로 보나 정말 알찬 해장국입니다. 그리고 이곳은 개인적 취향을 고려해 애초에 맑은 국물로 나와서, 양념장이나 선지를 취향껏 넣어 먹을 수 있어 입맛이 달라도 만족스런 해장국이 될 겁니다. 푸짐하고 구수하고, 깊은 국물 맛 찾는다면 바로 여깁니다. (사진-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인계동 유치회관)






5. 황태해장국



겨울엔 스키장때문에 북적이고, 다른 계절엔 대관령삼양목장과 양떼목장으로 사람 많은 평창 횡계 시내에는 금천회관이란 촌스럽고 오래된 식당이 하나 있어요. 이곳은 원래 물갈비와 오삼불고기로 유명한 곳인데, 황태해장국도 굉장히 시원하게 잘 합니다. 여덟가지 밑반찬에 황태구이까지 하나 주문하면 10년 전 마신 숙취까지 탈탈 털어버릴 수 있을 것만 같습니다.







황태해장국은 색은 맑지만 국물은 아주 진하고 구수한 뒷맛도 깔끔합니다. 전날 술로 조금 달리셨다면, 이 음식이 황태국이 아니라 왜 '해장국'이라고 부르는지 잘 알게 될 겁니다. 한 숟가락 뜨는 순간 속이 사르르 녹아내리는 게 느껴집니다. 푹~ 끓인 부드러운 황태에 두부, 계란이 들어 있어 남녀노소 누구나 부담 없이 먹을 수 있고, 뭐니뭐니해도 속 푸는 데는 황태만한 것이 또 있을까요? (사진-강원도 평창군 대관령면 금천회관)


오늘 제가 소개해드린 다섯 곳 이외에도 참 맛있는 곳은 많았습니다. 온전히 제 개인적인 취향으로 다섯 곳을 뽑아 봤는데요. 여러분이 생각하는 해장국 맛집은 어디인가요? 알려주시면 다음 여행에 그곳도 꼭 먹어 보도록 하겠습니다.



신고

언젠간날고말거야

언젠간날고말거야™의 여행블로그. 국내여행기, 해외여행기, 영화리뷰 등을 다룹니다.

    이미지 맵

    국내여행/여러곳 다른 글

    댓글 30

      • 서천의 김굴국 정말 시원하고 또 개운하고 맛있습니다.
        매생이국 이런거와는 비슷하게 생겼지만 맛이 완전히 다릅니다.....
        오직 겨울에만 맛 볼수 있는 별미 중에 별미죠.
        전 이번 명절에도 내려가 맛있게 먹고 포장해와 먹고 있습니다..

      • 전 김굴해장국을 첨 먹어 봤었는데, 완전 눈에 하트 달았어요.
        전날 술을 좀 마셔서 음식이 안땡겼는데도, 맛나게 후루룩 다 먹었지요 ^^*

      • 양평해장국, 유치회관, 황태해장국
        세군데는 맛있는데 전주콩나물은 먹고나면
        배가고파요 ㅜㅠ
        그리고 댓글중 제주 은희네 해장국
        개인적으로는 완전 맛없음
        제주시청 백성원해장국이 백배 맛있음

      • 콩나물은 아무래도 고기가 아니라 금방 배가 꺼지나봐요 ㅎㅎㅎㅎㅎㅎ
        백성원해장국도 적어 놓겠습니다. ^^*

      • 순대국밥이 빠졌네요. 전주에서 유명한 남부시잠 조점례순대보다 저는 남부시장 내 옛날피순대.
        전주 호성동에 호성순대나 우리순대.
        추천합니다.
        그리고 최강 해장국 중 하나는 전주풍남정 볼테기탕입니다.

      • 아, 이번에는 해장국만 하고 국밥은 제외했어요. 국밥편은 다음에 다시 적어 보겠습니다.
        볼테기탕 무슨 맛일지 정말 궁금한데요 ^^*

      • 제주시 우진해장국집의 고사리 해장국 강추!!
        제주 남원읍의 별맛해장국도 강추. 이곳은 해장국이 나오면 그냥 한번 먹어보고 따로 주는 김치국물을 한국자 넣으면 맛의 신세계가 펼쳐져요ㅎ

      • 맛 표현을 굉장히 잘 하십니다. 댓글 보고 배고파졌어요.
        제주도 추천글이 좀 있는 걸로 봐선, 제주도에 해장국 잘하는 집이 많나 봐요.
        다음 여행에서 꼭 먹어 보겠습니다. 추천 감사합니다.

      • 유치회관 해장국에 들어간 고기는 소머리가 아니고 갈빗살(늑간살)로 알고 있습니다만 왜 소머리국밥이라 적어놓으셨어요~~

      • 아, 국물 기본 베이스가 소머리 삶은 것이고, 갈빗살도 들어 있긴 한데, 머릿고기도 많이 들어 있어서요. 뭐라고 부르든 맛있었습니다. ^^*

      • 서울 효창공원역 앞에 한성옥이라고 있습니다! 70년 넘은 걸로 아는데 정말 말이 필요 없습니다! TV 백**의 3대천왕 해장국편에도 나온걸로 알고 있습니다! 꼭 드셔보세요!

      • 구석구석 맛집들이 등장하고 있네요.
        근처 가게 되면 꼭 먹어 보겠습니다. 추천 감사합니다. ^^*

      • 이런 제주 미풍해장국이 빠졌네요ㅎㅎ 중앙로 본점. 일하시는분들 다들 십년이상 일하시는것 같고 여기는 해장국도 해장국이지만 시원하게 들이키는 깍두기국물이 최고죠. 동치미국물 비슷한데 계속 리필 가능. 술 많이 먹은날은 깍두기국물에 잔 막걸리 한잔 묵고오죠ㅎㅎ

      • 깍두기 국물에 잔막걸리...캬... 완전 떙깁니다.
        제주여행에서 기회가 되면 꼭 먹어 보고 오겠습니다.
        멋진 곳 추천 감사합니다. ^^*

      • 프로필사진 카스트로폴리스

        2017.02.12 22:01 신고

        다먹었본걸 보니 저도 참 빨빨거리고 다녔나봐요. 댓글처럼 전주남부시장 조땡땡 순대국 맛있어요. 유*회관은 ㅠ 설날에 갔는데 맛이 예전이랑 많이 달라졌더군요. 아쉽더라고요.

      • 조땡땡 순대국은 저도 맛있게 먹었어요. 근데 블로그에 글 올렸다가 그딴 것 먹고 다닌다고 욕 디지게 먹었다는 ㅎㅎㅎ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