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회식장소추천, 수원돼지갈비 맛집 '마포본가' 수원점

여행, 익숙함과 편리함을 버리고 짊어질 수 있을만큼만 소유하고 미지의 세계로 나를 떠미는 것.

얼마 전까지 수원 인계동에 살았었는데, 밥먹으러 오랜만에 다시 찾으니 감회가 새롭네요. 오늘은 인계동에서 수원돼지갈비가 맛있기로 유명한 '마포본가' 수원점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이곳은 주변에 사무실이 많아 회식장소로도 추천드리는 곳인데요, 1번국도 바로 근처에 있어 찾아가기도 수월하고 게다가 제가 먹어본 바로는 돼지갈비인 마포 왕구이와 냉면의 맛이 기가 막힌 곳이였어요. 저의 경우는 처와 장모님을 모시고 갔었는데, 둘 다 맛있었다고 칭찬을 하더군요. 이렇게 맛있고 회사 다닐 때 회식느낌 나는 식당에서 밥을 먹을 때는 프리랜서 그만 두고 직장다니면서 직원들이랑 회식하는 인생이 그립기도 하네요. 흑흑, 아무튼 마포본가의 됨됨이가 어떤지 내려가 볼까요?

 

마포본가는 1번 국도에서 한 블럭 아래로 내려오면 바로 그 뒷길에 이렇게 위치해 있습니다. 겉은 허름하나 맛은 일품이니 따라들 들어오세요~

 

 

 

 

 

 

오후 4시 쯤 찾아갔더니 아직 저녁시간이 되지않아 한산한 모습이네요. 참고로 전 매일 점심을 오후 4시에 먹기 때문에 어딜가든 식당이 이렇죠. 그건 그렇고. 자~ 오늘 뭘 먹을까... 여기 다른 곳에 잘 없는 왕구이가 있네요. 왕구이는 양념돼지갈비이긴 한데요, 갈비가 길고 넓은게 특징이죠. 그래서 그런지 살도 더 많이 붙은것 같애요! 우리는 마포왕구이 3인분이랑, 깍기물냉면1, 깍기비빔냉면1, 된장찌개1 이렇게 주문했습니다. 깍기가 뭐지? 이름이 독특해서 주인장께 여쭤보니 깍두기 국물을 넣어서 저렇게 이름을 지었다고 하네요. 실제 이집 깍두기 정말 맛있었어요!

 

 

 

 

 

 

밑반찬은 이렇게 깔립니다. 좀 더 자세히 볼까요?

 

 

 

 

 

<사진을 클릭하시면 큰 그림으로 볼 수 있습니다.>

 

이건 고기를 싸먹을 때 쓰는 쌈김치들인데요, 왼쪽은 빨간 김치국물이 살짝 얼어있는 배추물김치고요, 오른쪽은 치자로 노랗게 물들인 무김치에요. 둘 다 맛이 어찌나 좋은지 고기 싸서 입에 넣으면 녹아내립니다. 진심이에요!

 

 

 

 

 

<사진을 클릭하시면 큰 그림으로 볼 수 있습니다.>

 

이것들은 인상적이었던 또 다른 밑반찬들인데, 가운데 깍두기는 정말 맛있었어요. 저 국물로 냉면도 만든다는데 맛이 어찌나 좋은지 한통 사오고 싶었다니까요. 그리고 양파절임은 돼지고기엔 빼놓을 수 없죠!

 

 

 

 

 

 

화로가 들어오고 고기 구울 준비 끝!

 

 

 

 

 

 

고기는 왕구이 3인분입니다. 사진으로 크기가 가늠이 안되는데, 제법 크고 두꺼워서 3명이서 충분히 먹을만한 양이었습니다.

 

 

 

 

 

 

보통의 양념돼지갈비 보다 넓이가 훨씬 넓은 왕갈비였어요.

 

 

 

 

 

 

처음 1인분은 주인아저씨가 고기를 구워주시면서 맛있게 굽는 방법에 대해 설명해주십니다. 양념갈비를 맛있게 드시려면 고기가 익기 전에 바로 잘라서 익혀야한다네요.

 

 

 

 

 

 

익기 전에 먼저 고기를 이렇게 잘라서 익여야해요!

 

 

 

 

 

 

그리고 양념은 타고 고기가 안익는 것을 막기 위해서 하나 하나 고기를 뒤집지 말고 전체적으로 휘휘 저으면서 고기를 익히라고 하더군요.

 

 

 

 

 

 

이렇게 말입니다. 그러면 전체적으로 타지않고 잘 익은 수원돼지갈비 맛을 볼 수 있다고 합니다.

(※ 움짤사진이지만 스마트폰에서는 정지화면으로 보입니다.)

 

 

 

 

 

 

양념이 잘배있어 짭쪼롬, 달콤~한 돼지갈비살이 노릇노릇 잘 익었어요! 주인장께서 알려주신 대로 살살 돌려가며 익히니 타지않고 맛있게 잘 익네요. 하나 배웠습니다.

 

 

 

 

 

상추쌈 위에 치자로 물들인 노란 무김치를 올리고 거기에 고기와 마늘을 올리고 쌈장을 폭 찍어 한입~ 캬~ 한입 하실래예?

 

 

 

 

 

 

이 된장찌개는 1천원짜리 치고는 정말 말도 안되게 내용물이 튼실합니다. 호박과 두부가 가득 들어 있어 내용도 실하지만, 맛도 좋네요. 팔순을 바라보시는 우리 장모님이 맛있다면 정말 맛있는 된장찌개겠죠? 물론 저에게도 맛있었어요.

 

 

 

 

 

 

 

 

 

 

 

마포본가 이집 고기가 정말 맛있네요.

 

 

 

 

 

 

양념갈비에는 또 냉면이 빠질 수가 없죠. 이건 깍기물냉면인데요, 깍두기 국물로 만든 냉면입니다.

 

 

 

 

 

 

냉면은 또 요래 고기를 같이 올려 먹어야 제맛이죠. 새콤한 물냉면 맛이 깍두기 국물이 들어있어 그런지 시원하고 정말 맛있습니다.

 

 

 

 

 

 

이건 깍기비빔냉면입니다. 마찬가지로 깍두기 국물이 아래에 흥건히 고여있죠?

 

 

 

 

 

 

전 개인적으로 비빔냉면을 더 좋아하는데요, 깍두기 국물을 넣어먹는 방법, 요고 요고 물건입니다. 김도 듬뿍 들어 있어 그런지 맛이 아주 훌륭했어요. 게다가 왕구이 한 점을 딱 올려 먹으면 그 맛이 둘이 먹다 하나 죽어도 몰라요. 정말 맛있는 집이였답니다. 수원에서 회식장소나 가족모임장소로 추천드립니다. 고기와 냉면이 진심 맛있답니다.

 

 

 

 

<찾아가는길>

 

 

위드블로그

 

이미지 맵

언젠간날고말거야

언젠간날고말거야™의 여행블로그. 국내여행기, 해외여행기, 영화리뷰 등을 다룹니다.

    ✔ '국내여행/수도권' 카테고리의 다른 글

    ✔ 댓글이 10개 있습니다.

      • 왠일이야~! 제가 설명을 읽으며 사진보며 내려가면서 계속 탄사가 나와요.
        여기는 음식들이 양도 좋고 다 맛있어 보여요. 특히 된장찌개!
        진짜 저 튼실한 찌개가 1천원이예요? 그냥 놀라워서... ^^ 냉면도 맛갈져 보이고...
        그런데 갈비를 슈퍼영웅처럼 빛의 속도로 젓고 계시는 분은 뉘실까요? 슈퍼 날고야님? ^^*

      • 된장찌게 천원인데 푸짐하죠?
        여기 고기도 맛있고 냉면도 맛있었어요.
        장모님도 좋아하시니 저도 기분이 좋습니다. ^^*

    *

    *